블로그 이미지
쉬운 길로 가지 마라! makarios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63)
목회 (526)
인생 (169)
동경in일본 (18)
혼자말 (50)
추천 (0)
Statistics Graph
Total338,005
Today90
Yesterday100

mAkaRioS sTorY

makarios


2017-02-12 주일설교


제목 : 다시는 근심 빛이 없더라

본문 : 사무엘상 1.10~18


(1:10) 한나가 마음이 괴로워서 여호와께 기도하고 통곡하며

(1:11) 서원하여 이르되 만군의 여호와여 만일 주의 여종의 고통을 돌보시고 나를 기억하사 주의 여종을 잊지 아니하시고 주의 여종에게 아들을 주시면 내가 그의 평생에 그를 여호와께 드리고 삭도를 그의 머리에 대지 아니하겠나이다

(1:12) 그가 여호와 앞에 오래 기도하는 동안에 엘리가 그의 입을 주목한즉

(1:13) 한나가 속으로 말하매 입술만 움직이고 음성은 들리지 아니하므로 엘리는 그가 취한 줄로 생각한지라

(1:14) 엘리가 그에게 이르되 네가 언제까지 취하여 있겠느냐 포도주를 끊으라 하니

(1:15) 한나가 대답하여 이르되 내 주여 그렇지 아니하니이다 나는 마음이 슬픈 여자라 포도주나 독주를 마신 것이 아니요 여호와 앞에 내 심정을 통한 것뿐이오니

(1:16) 당신의 여종을 악한 여자로 여기지 마옵소서 내가 지금까지 말한 것은 나의 원통함과 격분됨이 많기 때문이니이다 하는지라

(1:17) 엘리가 대답하여 이르되 평안히 가라 이스라엘의 하나님이 네가 기도하여 구한 것을 허락하시기를 원하노라 하니

(1:18) 이르되 당신의 여종이 당신께 은혜 입기를 원하나이다 하고 가서 먹고 얼굴에 다시는 근심 빛이 없더라



설교듣기 : 



MP3 파일 다운로드 : [ 다운로드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Creative Commons License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makarios